[원티드-DGB금융그룹은 은행장 선발이 왜 2년이나 걸렸을까] 5화 - 후보자 자질과 역량은 어떻게 평가했나?

2022.04.01
[원티드-DGB금융그룹은 은행장 선발이 왜 2년이나 걸렸을까] 5화 - 후보자 자질과 역량은 어떻게 평가했나?

원티드 - DGB금융그룹은 은행장 선발이 왜 2년이나 걸렸을까

5화 - 후보자 자질과 역량은 어떻게 평가했나?


· 심층 인터뷰 통해 후보들의 과거 경험과 행동, 생각 등을 파악하고, 이를 매개로 조직 적응도나 역량 등을 평가함으로써 미래 성과까지 예측

· 행장 선임을 위한 CEO 육성 프로그램 2단계(심화과정)는 2020년 1월 시작됐으며, 1단계에 이어 2단계에서도 후보자 AC Program이 가동됐다.

· 임성훈 후보는 ▲비전과 리더십 ▲사업전략 방향 ▲경영기획 및 마케팅 역량 ▲성장가능성 등 다방면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결과, 종합점수에서 세 후보 중 최고점을 획득했으며, 특히 영업과 소통 역량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임원 AC 프로그램 통해 성격·성향·직무능력 ‘핀셋 검증’

대구은행이 행장 후보들의 자질과 역량을 객관적·효과적으로 검증하기 위해 채택한 방법은 다름 아닌 AC(Assessment Center)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CEO 육성 프로그램 1~2단계에 공통으로 담겨 있는데 1단계에서는 ‘임원 AC Program’, 2단계 때에는 ‘후보자 AC Program’이란 이름으로 진행됐다. AC 프로그램은 CEO 육성 프로그램의 골자이자 행장 자격을 판가름하는 바로미터로 작용하게 된다. 먼저, 임원 AC Program(1단계)에서는 후보들의 성격과 성향, 직무능력 등을 평가하기 위해 구조화된 설문지로 심층적인 인적성 검사를 실시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19명의 후보들은 ▲심층 인터뷰 90분 ▲프레젠테이션 80분 ▲롤 플레이(Role Play) 인터뷰 70분 등 총 4시간에 걸친 ‘핀셋 검증’을 받아야 했다. 심층 인터뷰(90분)는 B.E.I(Behavioral Event Interview, 행동사건면접) 방식으로 진행됐는데, 이는 후보들의 비전과 전략을 중심으로 역량을 평가하기 위해 구조화된 인터뷰 방법이다. 면접관들은 심층 인터뷰를 통해 후보들의 과거 경험과 행동, 생각 등을 파악하고, 이를 매개로 조직 적응도나 역량 등을 평가함으로써 미래 성과까지 예측할 수 있었다는 분석이다. 프레젠테이션(80분) 때에는 후보들이 특정 업무 상황과 관련된 다양하고 복잡한 자료를 분석하여 그 결과와 제안사항을 구두로 발표하면, 평가자는 발표자와의 질의응답 등을 거쳐 역량을 평가하도록 했다. 롤 플레이 인터뷰(70분)에서는 업무 현장에서 실제로 발생할 수 있는 특정 상황을 가정하여 후보들이 그에 맞는 역할을 연기하는 무대가 펼쳐졌다. 면접관들은 후보들에게 해당 행위(역할)를 한 이유를 묻고, 그 답변을 근거로 평가를 실시했다. 이처럼 다양한 방식으로 진행된 후보자 역량 평가 결과는 개인별 진단결과보고서로 작성됐다.



김병전 무진어소시에이츠 대표 / 박민우 원티드 에디터  





▶️ 자세히 보기